치킨 브랜드 ‘굽네치킨’, 베트남 호치민 2호점 오픈 발표

굽네치킨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26일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 굽네치킨이 지난 21일 베트남 호치민 2호점을 개점했다고 발표하면서 눈길을 끈다.

이번 매장은 작년 11월 오픈한 기존 호치민 1호점에 이은 두 번째 베트남 매장 오픈 사례다. 굽네치킨에 따르면 1호점의 폭발적 인기로 매출이 꾸준히 상승해 2호점을 오픈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베트남에서 큰 화제를 모은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 박항서 감독이 굽네치킨 베트남점 모델로 채택돼 현지인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는 중이다. 1호점은 2층을 박항서 층으로 정하고 박 감독을 주제로 한 포토존과 사인 유니폼 등을 전시해 박항서 열풍을 매장 인테리어에 그대로 반영했다. 2호점 역시 매장 내 같은 콘셉트의 박항서 층을 마련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2호점은 각종 국제학교가 자리 잡고 있으며 한인촌으로 최근 급부상 하고 있는 호치민 7군에 위치해 있다. 이 지역은 많은 한인들이 거주하고 있어 호치민의 역세권으로 손꼽히는 지역으로 유명하다. 매장은 3층으로 구성돼 최대 80명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정태용 굽네치킨 대표는 “굽네만의 차별화된 맛에 매료돼 인기 SNS 채널에 소개 되면서 현지 맛집으로 알려져 큰 호응 속에 2호점을 개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해외 진출에 박차를 가해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포부를 나타냈다.

한편, 현재 굽네치킨은 홍콩(7개), 중국(1개), 마카오(2개), 일본(5개), 말레이시아(1개), 베트남(2개)에 진출해 현재 6개 국가에서 총 18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