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고양시, ’28청춘창업소’ 조성으로 창업 도시 이미지 구축

고양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25일 경기 고양시는 관내 청년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청년창업지원시설을 마련한다고 발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청년창업지원시설 명칭은 ‘28청춘창업소’로, 덕양구청에 인접한 화정동 시의회 청사 예정부지에 조성딜 계획으로, 3,000㎡(907.5평) 규모의 부지에 조성되는 28청춘창업소는, 컨테이너 42개 동을 활용한 가설 건축물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창업공간은 1인실부터 3~4인실까지 다양하며, 세미나실과 코워킹스페이스 등 업무 지원 시설들도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또 오는 10월 준공을 목표로 지난 8월부터 공사에 들어갔으며, 입주자 모집 공고는 지난 23일부터 시청 홈페이지 등에 게시될 예정이다.

시는 컨테이너로 창업소를 조성하는 만큼, 공사 완료 후 안전성을 면밀히 검사하고 인테리어와 편의시설을 확충한 후 11월 중 기업들을 입주 시킨다는 방침이다. 입주 대상은 우수한 창업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거나, 고양시정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창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창업자에 해당된다.

시는 28청춘창업소가 일산테크노밸리와 연계돼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창업소를 통해 성장한 기업들이 일산테크노밸리로 확장됨으로써, 일산과 덕양 산업 생태계에 선순환 구조가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컨테이너 가설 건축물은 일반 건축물에 비해 시공 시 설치가 간편하고, 비용도 크게 절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변형이 용이해,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가능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