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박물관, 운치 있는 가을 9월 문화가 있는 날 풍물 공연 펼쳐

부산시청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20일 부산시립박물관은 오는 27일 오후 부산박물관 부산관 앞 야외마당에서 9월 부산 문화가 있는 날(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을 맞아 풍류전통예술원의 ‘풍물공연’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풍류전통예술원은 부산시 무형문화재 제6호 부산농악 이수자 및 국가무형문화재 제82-1호 동해안별신굿 이수자들로 구성된 부산지역 전통문화 공연단체러 질 일려져 있다.

이번 공연은 앉은반 사물놀이, 영남 채상 설장구, 판굿으로 구성되며 지역별 특색 있는 멋과 가락을 담은 자유롭고 박진감 넘치는 풍물공연이 펼쳐질 전망이다. 또 오후 6시에 진행되는 큐레이터와의 역사나들이에서는 ‘선사인의 선택, 농경’이라는 주제로 부산박물관 동래관에서 전시 설명이 진행될 것으로 알려지면서 눈길을 사로잡는다.

아울러 오후 7시에는 초등학생 동반 가족을 대상으로 난파선 속 도자기를 주제로 한 가족협업프로젝트 ‘바다 속 보물, 고려청자’가 교육실에서 펼쳐진다. 풍물공연 및 역사나들이는 사전신청 없이 관람할 수 있으나, 가족협업프로젝트 ‘바다 속 보물, 고려청자’는 부산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사전에 신청을 해야 하는 것으로 전해져 참고하면 된다.

한편, 부산박물관 관계자는 “문화가 있는 날 풍성한 볼거리를 통해 박물관을 찾는 이들이 유익한 시간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