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퇴직자 편의점 창업’ 적극 지원

신한은행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19일 신한은행은 퇴직자들의 인생 2막 설계를 위해 GS리테일과 공동 마케팅을 위한 포괄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MOU는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렸다. 또 양사는 신한은행 퇴직직원 대상 창업 우대 프로그램 지원, 빅데이터 공유 등 포괄적 데이터 협업 사업 추진, 디지털플랫폼을 활용한 공동마케팅 추진, 은행 유휴공간을 활용한 다양한 형태의 편의점 입점 등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신한은행은 퇴직직원 교육과정에 GS25 창업설명회를 추가하는 한편, GS리테일은 신한은행 퇴직직원 교육 과정에 우수점포 현장 체험기회를 제공하는 특별과정을 신설하고 가맹비 할인 혜택 등을 제공한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신한은행 관계자는 “MOU 체결에 따라 양사의 임직원 및 고객에게 다양한 형태의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이종 산업간의 활발한 제휴를 통해 서비스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