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평화의 예술 한마당’, 고양 평화 예술제 오는 10월 개최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경기도 고양시는 오는 10월 11일(금) 오후 7시 30분에 평화 기원 ‘고양 평화 예술제’를 고양시 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무료 공연으로 개최한다고 전했다.

오케스트라 음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전문 공연장에서 진행될 이번 공연은 ‘평화 사랑 그리고 믿음’을 주제로 한다. ‘고양 평화 예술제’는 공연 예술 문화만이 전달할 수 있는 감성 메시지를 통해 한 걸음 더 다가온 평화 시대의 시민들을 위한 공연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평화와 화합을 노래하는 ‘고양 평화 예술제’는 고양시 교향악단이 연주하는 베드르지흐 스메타나의 ‘나의 조국 – 몰다우’를 시작으로 평화와 사랑을 주제로 하는 관현악을 선보인다.

또 지난해 10.4 선언 합의 11년 만에 처음 열린 남북공동기념행사에 민간방북단 자격으로 평양을 방문한 가수 조관우가 함께할 예정이다. 대중 가수 서영은 그의 노래로 밝은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를 관객에게 전달할 예정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뮤지컬 음악곡으로는 삼일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는 뮤지컬 영웅의 ‘동양평화’ 등 3곡을 선보일 예정이며 영화 삽입곡은 젊은 세대들이 열광한 영화 알라딘과 겨울왕국의 OST로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할 방침이다.

한편, 공연은 전석 무료 공연으로 진행되며 사전 초대권을 소지한 관람객에 한해 당일 선착순 좌석 발권을 하게 되며 초대권은 고양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