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린푸드 ‘조앤더주스’ 안다즈 서울 강남 상륙

현대그린푸드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유럽의 스타벅스로 불리는 조앤더주스가 서울 강남 글로벌 럭셔리 호텔에 들어서면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종합식품기업인 현대그린푸드는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위치한 호텔 안다즈 서울 강남 지하 1층에 덴마크 프리미엄 즉석 착즙주스 브랜드 조앤더주스(JOE & THE JUICE) 11호점을 오픈했다고 8일 밝혔다. 매장 면적 67㎡(약 20평), 총 26석 규모로 알려졌다.

조앤더주스는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시작된 프리미엄 카페 브랜드로, 유럽의 스타벅스라는 애칭으로 유럽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물·시럽 없이 다양한 과일·채소만을 사용해 착즙하는 100% 착즙주스가 특징으로 전해진다.

현재 서울, 뉴욕, 샌프란시스코, 시드니 등 전세계 70여 개 주요 도시에 150여 개 매장이 있는 글로벌 F&B(식음료) 브랜드다. 국내에서는 현대그린푸드가 지난 2015년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아시아 첫번째 매장을 오픈한 이후 현재까지 11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덴마크 매장의 독특한 고객 소통 방식을 국내 매장에도 동일하게 적용해 고객들의 호응도 얻고 있다. 고객이 착즙주스가 만들어지는 조리 전 과정을 볼 수 있고, 진동벨 등을 사용하는 국내 음료매장과는 달리 유럽 현지 매장들처럼 메뉴 제공시 고객의 이름을 부르는 콜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눈길을 끈다.

한편,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건강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여성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보니 글로벌 F&B 브랜드와 함께 럭셔리 호텔에도 입점하게 됐다”며, “이번 매장 오픈을 발판으로 국내에서 조앤더주스의 글로벌 F&B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