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나는 나비’ 뮤지컬 공연 시행으로 생명존중 사상 전파

무안군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5일 무안군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자살예방의 날(9.10)을 맞아 백제고등학교와 남악고등학교에서 생명존중을 주제로 한 뮤지컬 ‘나는 나비’공연을 펼쳤다.

이번 공연은 OECD 국가 중 우리나라가 청소년 자살률 1위에 해당하는 심각성을 알리고 자살이란 무거운 주제를 청소년들이 흥미로워 하는 음악과 춤으로 구성한 뮤지컬로 생명존중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실시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학생, 교직원 등 1,000여 명이 참석하여 뮤지컬을 관람하였으며 작품 속 다양한 등장인물을 통해 청소년이 겪는 집단 따돌림과 학업 스트레스 등 학생의 입장에서 바라보는 문제점을 인식 및 공감하고 그것을 해결하는 과정을 담은 내용으로 학생과 교직원으로부터 대단히 큰 호응을 얻으며 주목받았다.

한편, 뮤지컬 관람을 마친 후 한 학생은 “공연을 통해 등장인물의 아픔에 공감 할 수 있었고 스스로를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며, 노래와 춤이 어우러진 뮤지컬 공연이라서 더욱 재미있게 몰입하여 관람 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해 공연의 참된 의미를 되새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