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국악원, 한가위 맞아 특별공연 펼친다

남도국악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국립남도국악원은 추석을 맞아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한가위 특별공연을 마련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연은 추석 당일(13일) 오후 7시 진악당에서 ‘달빛 속, 맛난 국악’ 개최될 예정으로 벌써부터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지역민들의 문화적혜택 관점에서 생각했을 때, 시사하는 바가 크다.

또 민요 ‘달맞이·팔월가·진도아리랑’, 무용 ‘강강술래’, 단막극 ‘흥보가 중 화초장’, 사물·무용 ‘신명의 판’ 프로그램으로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주민에게 국악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진악당 앞 광장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떡메치기, 전통팔찌 만들기, 민속놀이 체험, 먹거리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