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나눔 공연 수익금 전액 ‘월드비전’ 후원하며 사회공헌 실천

교촌에프엔비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5일 교촌에프앤비가 지난 6월에 개최한 ‘2019 모스크바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 나눔 초청 공연 수익금 전액(약 550만원)을 국제구호개발 NGO 단체인 월드비전에 기부했다고 전하면서 진정한 사회공헌 실천이란 무엇인지를 보여줬다.

이번 수익금은 지난 6월 광주, 대구, 서울 등 총 3회에 걸쳐 진행된 2019 모스크바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 나눔 초청 공연 입장권 판매 수익금을 통해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전달된 기부금은 국내 저소득층 아이들의 꿈을 지원하는 월드비전 국내 대표 사업인 ‘꿈꾸는 아이들’에 지원한다. 2011년부터 시작된 사업은 다양한 지원을 통해 아동들이 문화 예술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 각자의 꿈을 향해 매진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으로 전해진다.

교촌치킨 관계자는 “문화예술은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 강력한 매개체라는 점에서 반드시 필요한 사회공헌 활동”이라며 “문화예술 행사를 통해 저소득층 아이들이 꿈을 잃지 않고 성장할 수 있는 사업에 기부 할 수 있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