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 물 전문매장 오픈으로 ‘시선집중’

롯데백화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28일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은 지난 26일 영업면적 165m²(50평) 규모의 물 전문 매장 ‘워터랩(Water Lab)’을 지하 1층 식품관에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롯데백화점은 개인별 맞춤 물을 제공하기 위해 함소아 한의원과 2년에 걸친 연구 끝에 물 전문 매장인 워터랩 매장을 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워터랩에서는 각종 필터링을 통해 물 속 불순물을 걸러내고 검사를 통해 깨끗하게 만드는 것은 기본, 최적의 미네랄 밸런스를 맞춘 뒤, 필요에 따라 비타민과 포도당, 천연향을 추가해 개인별 1:1 맞춤으로 만들어줘 눈길을 끈다.

고객들은 144가지에 달하는 종류 중 본인에게 적합한 물을 전문가와 상담 후 구매할 수 있다. 물의 종류에는 위와 장의 기능을 도와주는 ‘위장수’, 코를 건강하게 해주는 ‘비염수’, 집중력과 두뇌건강에 촉진에 도움을 주는 ‘총명수’, 체중조절과 변비해결에 도움을 주는 ‘감비수’, 뼈와 근육 관절 건강에 도움을 주는 ‘관절수’, 피로회복에 도움을 주는 ‘원기수’ 등이 포함됐다.

워터랩에서 판매하는 물의 가격은 1팩당 2000원에서 2500원이 될 예정이며 이는 시중에 판매하는 수입 유명 탄산수 정도의 가격으로 책정됐다.

롯데백화점 윤종민 식품 치프 바이어는 “최근 깨끗하고 안전한 물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며 깨끗한 물을 전문으로 제공하는 물 매장의 문을 열게 됐다”면서, “물 전문 매장의 오픈을 통해 보다 건강하고 깨끗한 물을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