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사랑’, 24일 계룡문화예술의전당서 펼쳐진다

계룡시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계룡시가 대학로 리얼 감성연극 ‘최고의 사랑’을 계룡문화예술의전당 소공연장(다목적홀)에서 오는 24일 오후 4시 및 오후 7시 총 2회에 걸쳐 공연하기로 하면서 지역민들의 문화적 혜택이 한층 더 풍요로워질 것으로 보인다.

연극 ‘최고의 사랑’은 일상 속 순수했던 시절 그 때의 추억과 감정을 다시금 상기시키는 리얼 감성 연극으로 사랑의 색깔이 다른 3가지 에피소드를 옴니버스 형식으로 풀어내며 감성을 자극시킨다.

여섯 살 예솔이가 보여주는 엄마에 대한 그리움과 풋풋한 사랑, 평생 식모처럼 가족을 위해 희생한 할머니 옥분이와 만돌 할아버지의 애틋하지만 엇나간 사랑, 15년지기 절친에 대한 마음을 숨기고 있는 정복의 사랑까지 다양한 사랑의 모습을 통해 관객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가슴시린 사랑이야기 속에서도 코믹한 감동과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계룡시 관계자는 “이번 연극을 통해 관객들이 일상 속 우리들의 순수했던 사랑이야기와 함께 옛사랑의 기억을 떠올려보길 바란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