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진도군, ‘광복절 진도개 특별공연’ 펼친다

진도군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전라남도 진도군이 진도개테마파크에서 천연기념물 제53호 진도개를 활용한 광복절 특별 공연을 실시하기로 하면서 애견인들은 물론 일반인들의 눈길까지 끌고 있다.

이번 공연은 오후 1시부터 시작되는 특별 공연은 진도개의 우수성을 직접 알 수 있는 진도개 공연, 경주, 어질리티 등으로 구성됐다. 또 진도개테마파크 내에 사육장, 진돌이썰매장, 홍보관, 방사장, 돌아온 백구 토피어리 공원 등에서 진도개를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시설도 함께 운영할 예정이다.

진도군은 진도개의 영민함과 우수한 재능을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진도개테마파크에서 공연을 실시하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올해 진도개 공연은 오는 12월까지 평일에는 오전 10시와 오후 3시 하루 총 2회 실시하며, 일요일 주말에는 오후 1시에 개최하는 중이다.

진도군 진도개축산과 관계자는 “진도개테마파크가 진도개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진도군을 찾는 관광객에게 다시 찾고 싶은 관광명소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진도개테마파크에는 평일에는 300여명, 주말에는 600~700여명의 관광객들이 진도개를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기 위해 방문하면서 관심도와 열기를 증명하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