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 샛강점’ 본격 운영

bhc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bhc가 운영하는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이 20일 ‘샛강점’을 오픈하며 본격 운영에 들어가기로 하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창고43 샛강점은 155평에 총 200석 규모이다. 넓은 홀에는 테이블석 132석이 준비되어 있어 동시에 다인원을 수용이 가능하다. 홀 이외에도 비즈니스 미팅 및 가족 모임에 적합한 다인실 룸 8개가 준비된 것으로 알려졌다.

창고43 샛강점은 9호선 샛강역에서 도보 3분 거리인 나라키움 빌딩 2층에 입점해 있으며 여의교를 통해 바로 연결되는 지역으로 접근성이 좋다. 창고43 샛강점은 인근 주민들과 직장인들은 물론 인접 지역의 고객들 또한 아우를 수 있을 전망이다.

아울러 창고43 샛강점은 오픈 기념으로 오는 22일까지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근처 직장인 고객들을 대상으로 창고43의 인기 점심 메뉴인 왕갈비탕과 육회비빔밥을 3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창고43 관계자는 “창고43은 현재 수도권을 중심으로 14개의 매장을 운영하며 한우 맛집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격식 있는 인테리어는 물론 최상급 한우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맛과 멋을 모두 갖춘 한우전문점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