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학교, ‘초기창업기업 추가 모집’ 나선다

동국대학교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최근 동국대학교 창업원이 2019년 초기창업패키지 초기창업기업 8개 팀을 추가 모집한다고 전했다. 이는 2019년도 추가경정예산이 확정됨에 따라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5억 6000만원의 추경 예산을 확보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모집 대상은 교수, 연구원 등 전문기술인력이 창업한 기업(혁신분야), 4차 산업 업종을 영위하는 창업기업(신산업 분야)이다. 선정된 기업은 창업아이템 개발, 지재권 출원·등록, 마케팅 등에 소요되는 자금 평균 7000만원(최대 1억원)을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모집 기간은 이달 14일부터 28일까지이며 최종 선정은 1단계 서류 심사, 2단계 발표평가 통과자를 대상으로 현장실사를 진행해 총 3단계로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또 이와 관련해 ‘2019년 초기창업패키지 사업’ 주관기관인 동국대학교 창업원은 오는 20일 서울 중구 충무로 영상센터 1층 상생 플러스 스페이스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