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안동시, ‘하이마스크’ 공연 예고

안동시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경상북도 안동시는 일상을 특별하게 만들 1시간의 공연, 넌버벌 탈 퍼포먼스 ‘하이마스크’ 가 오는 10월 27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후 2시 안동문화관광단지 유교랜드 원형극장에서 열린다고 전했다.

경북미래문화재단에서 주관하는 ‘하이마스크’ 는 해마다 시나리오를 각색해 매해 업그레이드된 공연을 선보여 왔다. 올해는 세계탈전시관을 방문한 3대 가족이 ‘탈을 만지지 말라’ 는 금기를 어겨 일어나는 해프닝을 다루며, 생활의 소소한 ‘에피소드’ 를 모아 탈이라는 캐릭터로 유쾌하게 풀었다. 춤과 마임, 무술, 에어리얼 후프 등 다채로운 볼거리도 더해질 전망이다.

‘하이마스크’는 세대와 계층, 연령과 성별을 초월해 즐겁게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특히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는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고 서로를 생각하게 만드는 의미 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아울러 광복절, 개천절이 속한 주간에는 목요일부터 일요일(8.15.~8.18. / 10.3~10.6)까지 특별 정례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지역 유일의 유료 상설공연인 하이마스크가 안동 관광의 다양성을 보여주고, 공연도 함께 즐길 수 있는 관광지로 자리매김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올해 ‘하이마스크’ 는 공연 5주년을 기념해 애초 공연 단일권 금액에서 60%를 할인한 성인 1만원, 청소년 9000원, 어린이 8000원에 판매힐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