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위드, 글로벌 종합 부동산 플랫폼사업 진출 본격화

한컴위드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지난 7일 한컴위드는 블록체인 기반의 글로벌 종합 부동산 서비스 플랫폼 사업을 위해 자회사인 ‘한컴드림텍’을 설립하고 인공지능(AI)과 가상현실(VR) 등 첨단 기술을 부동산과 접목해 국내외에서 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한컴드림텍의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서비스 플랫폼인 드림체인은 거래의 신뢰성과 안전성을 확보하고, 스마트 계약 기술을 적용해 계약 실행 조건을 확인하고 처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VR과 3D 등 3차원 공간 정보, 인공지능을 활용한 부동산 빅데이터 분석·자문, 중개 서비스, 부동산 투자관리, 사물인터넷(IoT)과 센서 기술 등을 이용한 부동산 관리 등 서비스를 연내 시작할 계획을 전했다.

한컴드림텍은 이를 위해 12개국 금융·부동산·블록체인 관련 기업들과 파트너 계약을 체결하고, 이들을 초청해 5일부터 7일까지 한컴타워에서 ‘글로벌파트너스서밋’을 개최한 바 있다.

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한컴드림텍의 사업 비전과 계획을 공유하고 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 의견을 나눴으며, 글로벌 자문위원회 설립과 함께 사업을 본격 추진할 방침이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과 글로벌 부동산 금융전문가 피에트로 도란(Pietro A. Doran)이 한컴드림텍 대표를 공동으로 맡기로 했다.

도란 대표는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를 졸업한 후 모건스탠리 코리아 부동산 부문 대표를 역임했고, 인천 송도 국제업무지구개발을 주도하는 등 26년간 글로벌 부동산 금융 업계에 종사한 전문가라고 한컴위드는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