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예약판매서비스 오픈’으로 주목

쿠팡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쿠팡은 신상품을 미리 선보여 사전에 구매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를 오픈하고 오는 9일 첫 예약판매를 시작하기로 하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쿠팡은 이 서비스를 통해 휴대폰, 태블릿 등 다양한 신상품을 확보, 온,오프라인 유통업체 중 고객에게 가장 먼저 상품을 안전하게 전달할 것이라고 했다. 특히 오프라인 매장 오픈 시간에 맞춰 줄을 서서 인기 신상품을 수령할 필요없이 로켓와우 회원의 경우 새벽배송을 통해 오전 7시 전에 신상품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쿠팡 예판서비스에 등록된 상품은 사전예약 가능일자가 표시돼 사전 결제할 수 있으며, 발송 예정일을 전날 문자메시지로 안내해줘 고객이 상품을 받는 일자를 알 수 있다. 서비스 오픈 기념으로 9일 예판서비스 상품에 대해 10%캐시백 등 혜택을 포함해 다양한 SNS이벤트도 마련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병희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쿠팡 예약판매 서비스는 로켓배송을 통하여 그 어떤 판매처보다도 빠르고 편리하게 신상품을 받는 최고의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며, “앞으로도 보다 다양한 카테고리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