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의료원-헤링스 MOU 체결, ‘헬스케어 창업’ 지원 나서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30일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은 CRO(임상시험수탁기관) 기업 헤링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지난 29일 이대목동병원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문병인 이화의료원장과 한종인 이대목동병원장, 편욱범 이대서울병원장 등 이화의료원 경영진과 헤링스 남병호 대표이사와 송유인 상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기관은 △헬스케어 분야 창업 전 유망 기술의 발굴 및 선정, 선정 기관의 창업 전 교육을 위한 협력(기술 유효성 평가, 임상시험 매칭, 사업계획서, IR 자료 지원), 창업 지원 및 후속 투자 유치 지원, 해외 진출 지원 및 각종 창업 지원 행사 협력 등을 진행할 전망이다.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은 “양기관이 공동 프로젝트를 설정해 연구개발을 수행하고 잠재적인 사업 기회를 발굴함과 동시에 이를 실현하고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