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마리 공식 내한공연 최소 사태에 … 무료 공연 진행하며 눈길

앤마리 트위터 캡처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영국 싱어송라이터 ‘앤마리’가 무료 국내 공연을 펼쳐 화제다.

앤마리는 지난 27일 밤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열린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에 참가할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럽게 불참 소식을 전했다. 주최 측은 공연 당일 전광판을 통해 다니엘 시저와 앤마리 공연 취소를 알렸다. 이유는 뮤지션의 요청으로 취소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관객들은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으나 앤마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내가 공연 취소를 요청했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다. 주최 측이 무대에 오르려면 관객석에서 (우천과 강풍으로 인한) 사망 사고가 발생할 시 책임지겠다는 각서에 사인을 하라고 요구했다”라고 반박하기에 이르렀다.

그런데  이후 그는 “오후 11시 30분에 호텔에서 무료 공연을 열겠다. 티켓은 필요 없다”라는 메시지를 전했고, 깜짝 공연을 펼쳤다.

앤마리는 무료 공연임에도 불구하고 최선을 다해 무대를 꾸며, 팬들을 감동케 하면서 ‘프로정신’이 무엇인가를 여실히 보여줬다는 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