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브랜드 ‘아파즈’ 신규 론칭 확정하며 주목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7월 론칭된 아파즈는 기존의 제품 생산 방식에서 벗어나 고객과 함께 만들어 가는 디자인을 통해 업계의 지각 변동을 예고하면서 가장 눈에 띄는 브랜드로 각광받는 중이다.

문경희 수석 디자이너는 다양한 구성의 설문 조사를 통해 소비자의 의견이 디자인에 반영된 ‘함께 만드는 디자인’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보일 예정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하나의 트랜드가 된 뉴트로 시장에서 ‘아파즈’는 현재를 뛰어넘는 창의적인 스타일과 감성적 니즈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콘셉트를 담으려고 하는 부분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아파즈 브랜드의 대표 아이템으로는 레트로 스타일을 현재의 감성으로 새롭게 재해석한 논노(NONNO)가 있으며, 이외 트랜디한 감성의 라인업으로 까레(Care), 지셔틀(G Shuttle), 포스트젠(Postgen) 및 간결하고 심플한 감성의 블롱(Blanc), 카메오(Cameo) 등이 손꼽힌다.

7월 첫 론칭을 알린 아파즈(AFFaz)는 자체 쇼핑몰 및 국내외 온라인 마켓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오는 8월 1차 체험단을 모집 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블로그 및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