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 성료

유한양행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23일 유한양행은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지난 20일 본사 대연수실에서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해당 행사는 동작구청 혁신교육 프로그램인 아무거나 프로젝트 중 올해부터 신설된 ‘유일한 특별기획 사업’ 참여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유일한 특별기획 사업은 지난 5월 동작구 청소년 10개팀 81명이 참여해 스스로 기획한 것으로 알려진다.

학생들의 기획에 따라 독립운동 유적지를 견학하고 유일한 박사를 비롯한 지역 독립운동가에 대해 연구하거나, 무명 독립운동가를 알리는 활동, 봉사와 나눔 실천 등 프로그램이 오는 11월까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아카데미에 참여한 윤민섭 영등포고등학교 학생은 “유일한 박사님의 봉사, 교육, 기업가정신은 저의 꿈을 성장시키는 중요한 나침반이 됐다”며 “유일한 박사님과 같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사람으로 성장하고 싶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