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창업경진대회’ 개최 발표

신용보증기금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29일 신용보증기금은 4차 산업혁명 선도 기술과 혁신적인 사업모델을 갖춘 유망창업기업을 발굴·지원하기 위해 ‘2019 신용보증기금 4.0창업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대회는‘나는 세상을 창업한다!’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되며, 공모부문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활용, 공공데이터 활용이다. 참가대상은 예비창업자와 2017.1.1. 이후 개업한 창업기업이며, 접수기한은 오는 5월 29일까지인 것으로 전해진다.

신보는 1차 서류심사와 6월중 2차 발표심사를 거쳐 대상 2팀, 최우수상 2팀, 우수상 2팀, 장려상 6팀 등 총 12팀을 수상자로 선정해 총 상금 1천9백만원을 수여할 방침이다.

수상자에게는 신보의 다양한 지원혜택도 주어진다. 보증·투자·보험 등 금융지원과 컨설팅·네트워킹 등 비금융지원이 제공되며 우수스타트업 원스톱 지원 프로그램인‘Start-up NEST’서류심사 면제, 투자 유치를 위한‘데모데이’초청, 창업기업 무료 보육공간인‘창업드림센터’ 입주 우대 등의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또 상위 수상팀에게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2019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본선에 참가할 수 있는 특전도 주어질 전망이다.

신보 관계자는 “신보 창업경진대회는 2009년부터 많은 우수기업을 배출하고 있어 혁신창업기업의 산실로 평가받고 있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열정과 아이디어가 가득한 우수 창업자를 적극 발굴·지원해 청년창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나가겠다” 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