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127, 미국 애틀랜타 공연 매진으로 ‘글로벌 행보’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28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NCT 127 단독 콘서트 ‘NEO CITY : USA – The Origin’ 애틀랜타 공연은 지난 26일(현지시간) 코카콜라 록시(Coca-Cola Roxy)에서 열렸다. 이날 공연은 전석 매진을 기록한 것으로 전해져 놀라움을 자아낸다.

공연 시작을 알리는 오프닝 영상에 이어 무대에 등장한 NCT 127은 첫 번째로 히트곡 ‘체리밤'(Cherry Bomb) 영어 버전을 불렀다. 이에 관객들은 일제히 노래를 따라 부르며 호응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후 NCT 127은 ‘소방차’, ‘무한적아’, ‘레귤러'(Regular), ‘사이먼 세즈'(Simon Says) 등 역동적인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무대를 연출했다.

또한 ‘지금 우리’, ‘엔젤'(Angel) 등 멤버들의 감미로운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무대는 물론 신곡 ‘슈퍼휴먼'(Superhuman)과 ‘시차’까지 약 3시간 동안 모두 23곡 무대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SM 관계자는 “관객들은 공연 내내 멤버들의 이름을 연호하고, 떼창과 응원법도 선보이는 등 열정적인 호응을 보냈다”며, “이날 현장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기묘한 이야기’의 주인공으로 사랑 받고 있는 미국 하이틴 스타 케일럽 맥러플린(Caleb McLaughlin)도 참석해 공연을 즐겼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