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소셜하우징 전문기업 ‘우주’ 인수하며 주목

직방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26일 부동산 정보 플랫폼 직방은 국내 최대 소셜하우징 전문기업 ‘셰어하우스 우주’를 인수했다고 밝히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우주는 2012년 설립된 국내 셰어하우스 및 주택임대관리 기업이다. 국내에서 생소한 주거 형태였던 ‘셰어하우스’를 시장에 안착시키며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이어 국내에 ‘코리빙’ 트렌드를 불러일으킨 기업으로도 알려졌다. 2013년 20여개 셰어하우스를 임대 관리하는 것으로 시작해 지난해 11월 기준, 전국 77개 지점으로 확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직방은 우주 인수를 통해 이용자들이 원하는 방향의 ‘1인 주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1인 주거에 대한 주택임대관리 사업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직방은 이용자가 빠르고 쉽게 집을 구하도록 돕는 것에서 나아가 이용자가 원하는 주거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우주와 손잡고 세입자와 임대인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1인 주거 서비스’를 만들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어 “우주는 국내 최대 규모의 셰어하우스를 운영하며 노하우를 쌓은 소셜하우징 전문기업으로 부동산정보 플랫폼 직방과 함께 주택임대관리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여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