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트리홀딩스, ‘창업진흥대상’ 수상 영예

에트리홀딩스 홈페이지 캡처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원장 김명준)이 연구성과 기술 사업화를 위해 설립한 에트리홀딩스가 한국벤처창업학회로부터 창업진흥대상을 수상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사로잡는다.

26일 ETRI는 에트리홀딩스가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에서 열린 ‘한국벤처창업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에서 기관부문 창업진흥대상을 수상했다고 전했다.

그동안 이룬 기술사업화 확산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에트리홀딩스는 ETRI가 전액 출자해 만든 곳이다. 공공기관 최초 기술사업화 전문투자기관이자 기술지주회사다. ETRI 보유 유망기술 사업화와 투자, 기술사업화펀드 운용,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에 힘쓴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해 말까지 연구소기업 51개를 세웠고, 약 70억원을 직접 투자해 우수 지방소재 창업자를 발굴했다. 이 중 수젠텍은 연구소기업 최초 코넥스 상장에 이어, 내달 중 코스닥 이전 상장을 앞뒀다.

한편, 에트리홀딩스는 특구지역 내 기술사업화, 연구소기업 확산과 성장지원에도 힘쓰고 있다. 9개 초기투자 유관기관과 ‘대덕특구 공동투자 협의회’를 결성해 의장사를 맡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