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트와이스’, 2019 월드투어 아시아 지역 공연 성공적 마무리

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그룹 트와이스는 지난달 15일(이하 현지시간) 방콕, 같은달 29일 마닐라에 이어 지난 13일 싱가포르에 이르기까지 아시아 3개 지역의 투어를 성료했다. 방콕 8000, 마닐라와 싱가포르서 각각 1만 등 총 2만 8000여 팬들과 함께 했다고 전했다.

앞서 트와이스는 5월 25일과 26일 서울 송파구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서 2019 월드투어 ‘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트와이스 월드 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의 막을 올렸다. 이후 방콕, 마닐라, 싱가포르에 이르기까지 각 지역마다 현지팬들과 만나면서 트와이스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해 뜨거운 환호를 받읁 바 있다.

아시아 지역 공연을 마친 트와이스는 17일 미국 LA 더 포럼 공연을 시작으로 북미 투어에 돌입한다. LA에 이어 19일 멕시코시티, 21일 뉴어크, 23일 시카고에서 릴레이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무대는 트와이스가 데뷔 후 처음으로 갖는 북미 단독 투어로 의미를 더하며, 현지팬들이 공연서 직접 트와이스의 매력을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