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중구, ‘축제전문가 양성 아카데미’ 개설 실시

서울시 중구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12일 서울 중구는 오는 15일부터 충무아트센터 소나무실에서 ‘2019 중구 축제아카데미’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아카데미는 주민주도형 마을축제 기획과정의 전반적인 이해와 경험을 공유하는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과정’과 국내·외 축제 사례를 도심 공간·산업과 연계하는 ‘대표·상업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으로 구성됐다. 총 7강 일정으로 내달 8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은 동별 주민축제기획단 등이 주로 참여한다. 강사는 이혜경 국민대학교 교수, 진형우 북촌문화센터 국장, 홍미경 은평문화재단 대표 등으로 알려졌다.

참여자들은 양천구 모기동마을축제, 성북구 마을축제, 은평누리축제 등 우수 마을축제 기획자의 강의와 멘토링, 현장실습도 진행한다. 10월에는 회현동 은행나무축제, 신당5동 백학축제, 황학동 황학회화나무제, 중림동 손기정 둘레길 걷기축제 등 중구 마을축제 기획자로 활동한다.

대표·상업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은 지역생태계에 기반한 대표축제 방향성, 장르별 축제 특성과 평가체계, 도심산업과 세계축제 연계사례, 전문축제 프로세스 경영 등 장르별 축제 전문 주제를 다룬다. 윤성진 한강몽땅축제 감독, 임수택 ACC광주프린지인터내셔널, 오훈성 한국문화관광연구원 등이 강사로 참여하고 있다.

한편, 수강은 축제기획, 마을공동체, 지역활동가 등 문화기획에 관심 있는 누구나 무료로 할 수 있다. 신청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중구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