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비오 퍼즐’, 구글 ‘금주의 신규 추천 게임’ 선정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22일 테볼의 첫 출시작 ‘트리비오 퍼즐’이 구글 피처드에 선정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선정된 게임은 구글 플레이 ‘금주의 신규 추천 게임’ 섹션에 일주일간 노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10월 출시된 ‘트리비오 퍼즐’은 개발진이 지속적으로 컨텐츠를 업데이트 해왔다. 2018년 11월경 ‘2018 지스타’에 참여하여 미국 재소자 마켓에 게임을 납품하는 계약까지 체결했다.
올해 3월에는 한국의 소프트 론칭을 바탕으로 글로벌 출시를 한 상태이며 영국, 스페인, 러시아, 인도 등에서 좋은 반응을 얻는 중이다.

‘트리비오 퍼즐’은 기존의 매치3 게임 장르와 다르게 한 번의 착수로도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수 있도록 설계된 묘수 풀이 형식의 게임으로 평소에 두뇌 게임을 즐기는 사용자에게 적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직관과 논리, 암기와 연상 등 두뇌 개발에 필요한 활동을 경험할 수 있으며, 정교하게 짜여진 다양한 모드 및 레벨의 문제를 통해서 높은 몰입감과 성취감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보여 흥미를 모은다. ‘트리비오 퍼즐’은 한국어, 영어, 일본어, 러시아어 등 8개 국어를 지원하며 글로벌 현지화에 공을 들여 다국어 유저들이 편하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되어 있어 글로벌한 매력도 더했다.

테볼의 문철호 대표는 “구글 피처드 선정과 유저 분들의 관심에 감사드리며, 좋은 컨텐츠를 통해 꾸준한 업데이트를 이어나갈 테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