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열어

통영시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지난 11일 경남 통영시는 시청 회의실에서 2019년 1월 1일 기준 개별주택가격 결정 심의를 위한 통영시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날 위원회는 행정복지국장을 비롯한 부동산가격공시위원, 한국감정원 창원지사 감정평가사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별주택 1만 9886호(공시 1만 8406호, 공시제외 1480호)에 대한 개별주택가격을 전년대비 1.34% 상향 조정 심의 의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인근 거제 보다는 높고 고성, 사천 보다는 낮은 수준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날 심의된 1만 9886호에 대한 개별주택가격은 지난해 10월 1일부터 올해 3월 13일까지 담당공무원 및 조사요원이 관내 개별주택에 대해 주택특성 등을 조사하고, 주택가격을 산정해 감정평가기관의 검증을 거친 가격으로 주택특성과 비교표준주택 선정의 적정성, 인근 개별주택과의 가격균형 등 주요사항에 대한 적정성 여부를 중점 심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친 개별주택가격은 4월 30일 결정․ 공시 되고 가격열람 및 이의신청은 시청 세무과 및 읍면동 민원실에서 4월 30일부터 5월 30일(1개월간)까지 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