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현금없는 매장 350곳 추가한다

스타벅스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세계적인 카페 브랜드 스타벅스가 현금 없는 매장을 전체 매장의 60% 수준까지 추가 확대하기로 하면서 고나심이 집중된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4일 현금 없는 매장 350곳을 추가로 확대해 총 759곳의 현금 없는 매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금 없는 매장이란 고객들의 현금 외 결제 수단 사용을 적극적으로 권유하는 매장으로 기존 전국의 스타벅스 409 곳의 매장에서 운영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에 추가 확대된 350개 매장은 모두 현금 결제율이 평균 5% 미만인 매장으로 구성되면서 더욱 눈길을 끈다.

이에 스타벅스는 총 759곳을 현금 없는 매장으로 운영하게 되며 이는 현재 전국 약 1280개의 매장의 60% 비율이다. 현금 없는 매장에서는 신용카드, 스타벅스 카드, 모바일 페이 등의 현금 외 다른 결제수단을 적극적으로 권유한다. 현금만 소지한 고객의 경우에는 스타벅스 카드를 충전해 결제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