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타몰’, 핵심 마케팅 거점 ‘나이키 스포츠’ 오픈 실시

두산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오는 5일 나이키 매장이 동대문 두타몰 내 1층에 리뉴얼 오픈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은다.

나이키 매장은 약 1000㎡(약 300평) 규모다. 전 카테고리가 라인업돼 ‘최상위 컨셉 스토어’인 ‘나이키 스포츠(Nike Sports)’ 매장을 구현했다. 심야영업 매장인 나이키 두타점은 외국인 관광객과 패션, 애슬레저에 관심이 많은 1030 소비자가 타깃이 될 전망이다.

우드와 화이트 톤의 여유롭고 모던한 스타일로 꾸몄다. 스포츠웨어, 러닝, 요가, 트레이닝, 농구, 조던 등 폭넓은 MD 상품 라인업을 만날 수 있다. 리뉴얼 오픈을 기념해 최근 선인기를 끌고 있는 에어 조던 시리즈 등 한정 수량의 라인 제품들을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두타몰 관계자는 “동대문 상권 강점을 극대화해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격적으로 마케팅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다양한 할인과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나이키 매장에서 4월 한 달간 구매 금액에 따라 다양한 두타 상품권 페이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두타몰 인스타그램에서는 나이키 리뉴얼 오픈 기념 30만원 상당의 나이키 풀세트를 증정하는 팔로우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외국인 고객 대상 ‘원스톱 셀프 택스리펀드(Tax Refund)’과 당일 40만원 이상 구매 시, 4월 한 달간 서울 시내 호텔 및 인천 김포 국제공항으로 딜리버리 서비스도 제공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