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시그니처 본격 확대한다.. 2개 매장 동시 오픈 실시

세븐일레븐 제공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31일 세븐일레븐은 최근 삼성SDI 구미사업장(경상북도 구미시 소재)과 수원컨벤션센터(경기도 수원시 소재)에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7·8호점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구미삼성SDI점’은 그 동안 롯데그룹 계열사 중심의 In-Office(인오피스) 상권에서 벗어난 첫 대외 In-Factory 상권 사례다. 삼성 SDI 구미사업장 근로자들에게 24시간 편리하게 이용이 가능한 쇼핑 공간과 복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탄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30평 규모로 시그니처 모델의 핵심 IT 기술을 모두 적용해 스마트한 쇼핑 환경을 제공함은 물론 카페형 콘셉트로 삼성SDI 근로자들이 자유롭게 쇼핑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게 하면서 휴식공간의 묘가 나타날 전망이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수원컨벤션센터점’은 수원컨벤션센터 내에 23평 규모로 선보이는 로드샵 점포로 컨벤션센터 이용 고객 및 광교호수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도 참고하면 도니다.

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는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는 편의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고객과 경영주에게 새로운 가치와 행복을 전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사례”라며, “앞으로도 IT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가맹점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고객에게는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