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 쇼핑몰’ ABC 마트, 본격적인 명동 상권 공략 나서다

ABC마트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29일 ABC마트가 서울 명동에 최상급 채널인 ‘그랜드스테이지’을 오픈했다고 전했다.

‘그랜드스테이지’는 지난해 8월 급변하는 소비 패턴을 반영하고자 새롭게 개편된 ABC마트의 최상급 채널로, 다양한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희소성 있는 제품을 선보이며 소지자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ABC마트는 패션과 뷰티, 쇼핑의 중심지인 명동을 집중 공략하고자 기존 ABC마트 명동중앙점을 그랜드스테이지 매장으로 업그레이드해 오픈했다. 그랜드스테이지 명동중앙점은 ‘모든 스테이지가 새로운 경험이 된다’라는 슬로건 아래 ABC마트가 선보이는 패션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된 점이 특징이다. 내부 인테리어에는 그래피티 아티스트인 범민(BFMIN) 작가가 명동 문화에 대해 표현한 자유롭고 역동적인 그래피티가 가미돼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할 전망이다.

또 외국인 관광객이 많은 명동 특성을 반영해 색다른 추억을 선사하고자 매장 내 선불형 교통카드에 원하는 사진을 입혀 출력할 수 있는 ‘나만의 교통카드’ 키오스크도 설치한 바 있다. 그랜드스테이지 명동중앙점은 오픈을 기념해 31일까지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픈 당일에는 누오보 브랜드 모델인 가수 전소미와 함께 ‘소미의 누오보 쇼핑데이’ 이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10만 원 이상 구매 시 ‘나만의 교통카드’ 키오스크에서 교통카드를 만들 수 있는 쿠폰을 증정한다. 나이키 에어맥스 제품군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커스텀 전문 스페셜리스트와 함께 에어백 커스텀을 디자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