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을 가다] 버라이어티 한 ‘동네 맛집’의 향연! 2019 코리아 먹켓 페스타에서 확인

2019 먹켓 페스타, 비즈경영뉴스

[비즈경영] 장재성 기자

전국에서
내로라 하는 맛집들이 한데 모인 ‘2019 코리아 먹 페스타’ 연안식당, 공화춘 참여

방탄소년단 등 글로벌 아이돌들의 활약에 힘입어 K-POP은 이제 세계적인 주류 음악 시장으로 손꼽히고 있다. 이런 현상과 맞물려 자연스럽게 K-food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지면서 한국적인 입맛과 음식, 먹거리를 찾는 현상도 두드러진다.

이런 때, 최근 서울 양재 aT센터에서는 특별한 ‘먹거리 행사’가 펼쳐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aT한국농수산유통공사와 한국외식산업협회가 주관한 ‘2019 코리아 먹켓 페스타’가 개최된 것이다. 국내 다양한 유명 맛집들의 레시피들이 소개되면서 일반 참가자들은 물론 외식 관련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 창업자 및 업종변경을 희망하는 이들도 행사에 참여해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특히 ‘여기 미술관’, ‘레드문’, ‘연안식당’, ‘마포갈메기’ 등 오랜 노하우와 성공 DNA를 보유한 외식 프랜차이즈 ‘디딤’이 선보인 ‘연안식당’, ‘공화춘’ 부스는 첫날부터 참가자들로 인산인해를 첫날부터 많은 관심을 집중시켰다.

또 각 업체들은 부스를 마련해 현장에서 직접 레시피를 제조하면서 이른바 ‘동네 맛집’으로 불리던 기존 브랜드들의 다양한 맛을 한 자리에서 즐길 수 있어 호평이 이어졌다.

아울러 국내 다양한 맛집 요리 뿐만 아니라 마라케슈 등 외국 전통 음식을 포함해 고려인삼, 홍삼 같은 건강보조 식품, 쌀커피콩빵, 호두과자 등 다채로운 먹을거리가 소개되면서 보는 즐거움에 먹는 즐거움을 더했다.

여기에 행사장을 코앞에 둔 야외 공간에는 매스컴을 통해 더욱 잘 알려진 ‘푸드트럭’ 코너까지 자리해 더욱 풍성한 구성을 이뤘는데, 바비큐, 떡볶이, 탕수육, 닭꼬치 등 그 종류도 다양해 더운 날씨 속에서도 참가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밖에 이번 행사에서는 중앙에 무대를 설치해 각종 공연과 이벤트도 실시했으며 농촌진흥청이 참여해 우리 먹거리에 대한 다채로운 홍보를 이어가면서 ‘맛있는 행사’의 진면목을 보여주는가 하면 여러 모로 유익한 구성을 이끌어 내며 주목 받았다.

행사에 참여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앞으로 우리 먹거리에 대한 홍보가 더 활발히 이뤄졌으면 좋겠다”면서, “장기 불황의 여파로 외식 창업 시장이 침체기에 접어들었는데, 동네 맛집의 활성화도 함께 이뤄졌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