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클라우드 기반 기업형 보안 서비스 공개

LG 유플러스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25일 LG U+(유플러스)는 보안 서비스를 가상화 기술로 구현한 ‘U+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U+클라우드 보안은 중소·중견기업이 지사·지점 등에 보안 환경을 별도 장비 구매나 임대 없이 가상화 기술로 적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알려졌다. 가상화 기술 덕에 기업 고객들은 전국 지점을 방문해 장비를 교체할 필요가 없어졌다. 중앙 본사에서 한번에 제어가 가능해 보안 환경 적용이 한층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다수의 지사를 갖고 있는 제약·보험 같은 산업군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세한 내용은 U+플러스 비즈숍에서 확인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재용 LG유플러스 기업5G사업담당은 “이번에 선보인 U+클라우드 보안은 보다 안정적이고 경제적인 차세대 기업 보안 서비스로 더욱 주목 받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