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감정원 ‘부동산 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시행

국토부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1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한국감정원과 함께 ‘2019년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를 연다. 공모 주제는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부동산 신사업으로 창업 아이디어와 실제 제품으로 구분해 공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품·서비스 개발 부문 최우수상 1팀에 700만원(국토부장관상), 아이디어 개발 부문 최우수상 1팀에 3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우수 아이디어는 실제 창업으로, 우수한 제품과 서비스는 벤처투자자들을 연결해 사업화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번 대회 우수작은 오는 8~10월 중 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제7회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통합본선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도 함께 주어질 전망이다.

부동산 서비스산업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대회 참가 접수는 오는 6월2일까지 전자우편을 통해 가능하다. 서류심사와 창업캠프를 거쳐 8월초에 수상작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하창훈 국토부 부동산산업과장은 “부동산 서비스산업과 관련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창업가들의 많은 참가를 기대한다”며 “부동산 서비스산업이 일자리를 창출하는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