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전국 3대 닭강정 ‘87(팔칠)닭강정’ 창업의 핵심, 4중 매출상승시스템 덕을 봤네요”

비즈경영뉴스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전국 3 닭강정 브랜드 87(팔칠)닭강정’ 명지대역점 이명숙 가맹점주가 전하는 성공 이야기’

“창업 아이템으로 ‘닭강정’을 선택한 이후 인터넷을 통해 ‘87(팔칠)닭강정’ 브랜드를 접하게 됐습니다. 고객 평가가 좋아서 매장에 직접 방문해 맛을 보게 됐는데, 처음엔 ‘우와~ 내가 원래 알고 있던 닭강정 맛이 아닌데?’라는 생각을 했고, 조금 지나니 ‘또 먹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제가 소비자의 입장에서 그 정도로 맛에 대한 이끌림을 받을 정도면 한 번 도전해봐도 괜찮겠다 싶었죠. 어느 정도 마음의 결정을 하고 본사를 방문해 구체적인 창업 관련 면담을 실시했는데, 가족 같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창업자의 마음을 잘 헤아려 주시는 것을 보면서 매장을 오픈해야 하겠다는 결심이 섰습니다”

전국 3대 닭강정 창업 브랜드 ‘87(팔칠)닭강정’ 명지대역점 이명숙 가맹점주는 창업을 준비하는 입장에서 두 가지 포인트에 집중했다. 조사 단계에서는 차별화된 맛에 집중했고, 본격적인 준비 단계에서는 본사의 운영방향과 비전, 무엇보다 창업자 중심으로 가족 같은 따뜻한 분위기를 유도한다는 점이 그것이었다. 이렇게 출발부터 남다른 확신을 가진 그는 매장 활성화를 위한 자체적인 노력도 병행하는 중이다.

“본사에서는 직영점 운영을 통해 실제 현장에서 직접적으로 활용 가능한 매출 향상 방안을 꾸준히 개발하고 있습니다. 매출활성화를 위한 연구 방향을 늘 공유해주셔서 매장을 운영하는데 많은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덕분에 개인적인 노력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기 보다는 고객 서비스에 더 집중할 수 있어서 좋아요.”

이렇게 해서 탄생하게 된 것이 ‘4중 매출상승 시스템’이다. 4중 매출상승시스템은 ‘홀매출+배달+포장+단체주문’을 말한다. 작은 매장에서도 매출이 높을 수 밖에 없는 ‘87(팔칠)닭강정’ 만의 매출 상승 비법이다.

“저희 매장은 기업, 유치원, 학교 등에서 단체 주문이 활발히 들어오는 곳으로 그만큼 맛이나 주문 시스템이 타 브랜드나 개인매장과는 차별화됐다는 것이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이 부분 역시 본사의 4중 매출 상승 시스템 가운데 ‘단체 주문’에 특화된 덕을 보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매출 다각화 프로그램이 잘 정착돼 있어서 가맹점주 입장에서는 브랜드의 힘을 새삼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러면서, 이명숙 가맹점주는 ‘87(팔칠)닭강정’ 명지대역점을 방문하는 고객들의 긍정적인 평가에 대해 다음과 같이 전했다.

“차별화된 맛에 한 번 놀라고, 서비스에 두 번 놀란다는 고객 분들이 많으세요. 찾아주시는 고객 분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소통’을 이어가고 있어 좋아하십시다. 또 가족 사업장이다 보니 배달음식이 불안했는데, 믿고 주문할 수 있어 좋다고 하십니다. 1인부터 4~5인에 이르기까지 사이즈가 다양하게 나눠져 있어 기호에 따른 맛과 양 선택이 가능해 남녀노소 누구나 만족도가 높습니다”

끝으로, 이명숙 가맹점주는 요즘 같은 불경기에 전국 3대 닭강정 아이템 ‘87(팔칠)닭강정’ 브랜드로 창업을 해야 하는 당위성과 앞으로의 계획을 전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요즘 같이 어려운 때 작은 평수로도 높은 매출 기록이 가능하고, 창업 비용 부담이 적다는 것이 ‘87(팔칠)닭강정’ 창업을 추천할 수 있는 가장 큰 이유인 것 같아요. 또 직접 매장을 운영하면서 느낀 점은 ‘87(팔칠)닭강정’을 한번 맛보신 고객들은 거의 대부분 단골고객이 됩니다. 다른 브랜드와는 확실히 차별화된 전통 닭강정의 깊은 맛에 반하신 것 같아요.”

“명지대점 운영에 너무나 만족하고 있기에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점포 확장을 통해 ‘87(팔칠)닭강정’ 브랜드를 널리 알리고 싶어요” 라며 브랜드에 대한 자신감을 강하게 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