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2019 뽀꼬 아 뽀꼬’ 음악회 참가자 모집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장애를 가진 예비 음악가를 응원하기 위한 ‘뽀꼬 아 뽀꼬’ 음악회가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해 10월 23일 예술의 전당 특별공연을 위한 단원을 모집한다고 전했다.

‘뽀꼬 아 뽀꼬’는 ‘조금씩, 조금씩’이라는 이탈리아 음악용어로서 장애청소년들이 음악가로 꿈을 이루기 위해 쉬지 않고 노력하여 사회와 교감하고 함께 어울리는 모습을 상징적으로 나타내고 있다. 2010년에 시작한 ‘뽀꼬 아 뽀꼬’ 음악회는 장애청소년 예비음악가의 산실로 그동안 500여명이 넘는 누적 참가자 수를 기록한 바 있다.

이번 음악회는 10주년을 기념해 최고의 무대인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예년과 달리 지난 ‘뽀꼬 아 뽀꼬’ 캠프 및 음악회를 경험한 30세 미만 장애청년들도 다시 참가할 수 있도록 하여 더욱 풍성한 음악 축제의 장을 마련할 전망이다.

또한 그동안 ‘뽀꼬 아 뽀꼬’ 캠프를 진행하고 그 중 음악회 참가자를 선발했던 기존 방식과 달리 올해는 2박 3일 캠프, 두 번의 심화연습, 음악회에 모두 참여해 공연 수준을 높일 예정이다. 캠프는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2박 3일 동안 삼성화재글로벌캠퍼스에서 진행되며, 심화연습은 2회(5월 31일부터 6월 1일, 9월 6일부터 9월 7일)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뽀꼬 아 뽀꼬 오케스트라’ 모집 인원은 50명으로 현악기, 목관악기, 금관악기, 피아노, 성악에 재능이 있는 전국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장애청소년 또는 그동안 ‘뽀꼬 아 뽀꼬’에 참여했던 30세 미만 등록장애인은 누구든지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참가자로 선정된 단 한 명의 피아노 연주자에게는 오케스트라와 협연할 수 있는 기회를 줄 예정이다.

한편, 장애인먼저실천운동은 장애인을 배려하고 함께 살아가는 국민운동으로, 장애인의 사회통합 촉진을 위한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대한민국 1교시, 뽀꼬 아 뽀꼬 캠프 및 음악회, 비바챔버앙상블 운영, 모니터 사업, 장애인식개선 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인식개선사업을 전개하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