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태국 재무부 부동산평가국 공무원 연수 시행

한국감정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12일 한국감정원는 지난 11일부터 2주간 태국 재무부 부동산평가국 국장 및 전문 감정평가사 공무원 12명을 대상으로 ‘과세기준 부동산 가격산정 역량강화 연수’를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태국 재무부 부동산평가국 연수단은 본 역량강화 연수를 통해 한국의 부동산 가격공시제도, 토지특성조사, 표준지 선정 및 가격조사, 토지가격 비준표 작성 등에 대해 전문가와 함께 강의 및 종합 토론 등을 진행하고 교육을 이수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 연수는 지난해 8월 한국감정원을 방문했던 태국 재무부가 한국의 부동산 가격 산정 및 공시제도에 대한 경험 공유를 위해 태국 정부의 예산으로 공식적으로 요청된 것으로 알려진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50년간의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아시아 및 아프리카 지역의 개발도상국 지가산정 담당공무원 대상으로 역량강화 초청연수 프로그램을 개발해 국가별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는 해외사업을 수행 중이다.

김학규 한국감정원장은 “우리나라의 선진화된 부동산 정책 및 제도 관련 경험을 공유해 향후 태국의 부동산 시장관리 및 과세기준 가격 산정체계 개선 방안에 대한 청사진을 마련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