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말에는 해수욕장을 가자!!

포항시 문화광관 홈페이지

[비즈경영] 서영준 기자

후텁지근한 요즘 날씨, 가장 기다려지는 건 무엇일까? 생각만해도 시원한 해수욕장일 것이다. 해수욕장에서 즐기는 시원함은 여름이 주는 작은 선물이다.

경북 포항 해수욕장이 6월 말부터 차례로 피서객을 맞이한다. 포항시는 6월 29일에 영일대와 월포해수욕장, 7월 6일에 구룡포·도구·칠포·화진해수욕장 문을 연다. 모든 해수욕장 폐장일은 8월 18일이다. 시는 해수욕장협의회를 열어 편의시설 사용료를 지난해와 똑같이 운영하기로 했다.

해수욕장 개장 기간에는 영일대모래조각페스티벌, 구룡포오징어맨손잡기 체험, 월포 전통후릿그물 체험, 화진 조개잡이 체험 및 해변가요제를 연다.

김종식 포항시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은 “안전관리요원 40명을 모집해 피서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지역에서는 지난해 6월23일 해수욕장 6곳이 일제히 개장해 8월19일 문을 닫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