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청년 창업가 육성 프로그램 3기’ 입학식 성료

신한은행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신한은행이 ‘청년 창업가 육성 프로그램 3기’ 입학식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6일 신한은행은 서울 성동구 소재 언더스탠드에비뉴에 위치한 ‘신한 두드림 스페이스’에서 청년 창업교육 프로그램 디지털라이프스쿨 3기 입학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디지털라이프스쿨은 20세부터 39세까지 청년 창업가들의 혁신적인 사업 아이템을 발굴하고 사업화를 지원하는 창업교육 프로그램으로 알려져 있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디지털라이프스쿨 1, 2기 총 210명의 청년들을 선발해 산업 분석, 비즈니스 모델 개발, 데이터 분석, 마케팅, 법률 등 다양한 창업 역량 강화 교육을 제공했다. 이 중 85개의 아이템을 사업화했다. 중소기업청이 발표한 스타트업 기업의 평균 고용효과 3.2명을 감안했을 때 약 270명의 일자리를 창출한 것이다.

이번 디지털라이프스쿨 3기에는 서류 및 면접 전형을 거쳐 선발된 교육생 120여 명이 참여한다. 신한은행은 디지털라이프스쿨 3기에 ‘혁신하는 창업가를 위한 네비게이션’을 슬로건으로 청년 창업가들이 혁신을 통한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역량 강화 강의, 전문가 1:1 코칭, 빅데이터를 활용한 상권 분석 등 다각도의 지원과 혜택을 12주에 걸쳐 제공할 방침이다.

또 특강과 토크 콘서트 등을 통해 디지털라이프스쿨 출신 CEO는 물론, 유명 스타트업의 CEO들과 네트워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창업과 성공으로 향하는 최단거리를 찾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창업과 취업을 꿈꾸는 청년들의 가장 든든한 동반자로서 그 꿈이 실현될 때까지 응원하고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