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스마트 로봇 글로벌 기업 ㈜럭스로보와 협약 체결하며 주목

한밭대 제공

[비즈경영] 장재성 기자

26일 한밭대학교는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대학본부에서 차세대 로봇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인 ㈜럭스로보와 미래 청년일자리 창출 및 지역사회 공헌을 위한 창의융합 인재양성을 목표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밭대 최병욱 총장, ㈜럭스로보 오상훈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으로 한밭대와 럭스로보는 △MODI를 활용한 Maker 양성과정 △ Maker 엔지니어 양성과정 △코딩 지도사 양성과정 △산업체 재직자 스마트 팩토리 과정 △방과 후 교사 양성과정 등 4차 산업혁명 시대 맞춤형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개설 및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공동 노력을 경주할 방침이다.

아울러 한국생산성본부(강사 기본소양 교육과정 개발 및 교육, 자격 인증 관련 운영), 산업통상자원부(자격증 등록추진, 로봇 코딩자격증, M-Teacher)와 협의해 운영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오상훈 ㈜럭스로보 대표는 “스마트 로봇 코딩 분야의 인재 양성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한밭대와 함께 대전·세종·충청권역을 4차 산업혁명 거점으로 공고히 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차동진 한밭대 산학협력교육원장은 “한밭대는 우리지역 중심 국립대학으로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맞춤형 교육과정을 지역의 산업체와 공동개발 및 운영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양 기관의 이번 업무협약이 어떤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지 산학계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관심을 가지고 지켜볼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