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3.1운동 기념 100주년 기념 문화공연 실시

인천공항 제공
26일 인천공항공사는 오는 3월 1일,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과 제2여객터미널 그레이트홀에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문화공연과 체험행사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30분까지 ‘한지로 피어나는 무궁화 만들기 체험’과 ‘무궁화 전시 및 포토존’이 운영된다. 방문객은 한지로 직접 무궁화를 만들어 붙여 대형 태극기 문양을 완성해보고, 한지 무궁화 대표 품종으로 꾸며진 포토존에서 사진촬영을 할 수 있다. 또 ‘내 안에 3.1 있다-캘리그라피 명언 엽서 제작’ 행사를 통해 숫자 3과 1이 들어간 번호를 제시하는 방문객은 명언 또는 희망문구로 만들어진 캘리그라피 엽서를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이와 함께 3.1운동 100주년의 의미를 강렬한 붓 퍼포먼스로 표현하는 ‘캘리그라피 아트 퍼포먼스’와 역사 뮤지컬 ‘영웅’, ‘이순신’의 테마곡을 비롯해 화합과 희망의 의미를 담은 곡들로 구성된 팝페라 공연도 진행된다.

제2여객터미널 그레이트홀에서는 3.1운동의 열기와 숭고한 정신을 우리의 선율로 풀어내는 ‘3.1절 테마곡 국악공연’이 오전 10시 30분과 11시20분, 방문객이 3.1운동과 관련된 역사 명언 중 하나를 고르면 보틀(Bottle)에 직접 캘리그라피로 새겨 증정하는 ‘나만의 역사명언 보틀 만들기’가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3시까지 운영된다. 이번 행사의 메인 공연인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음악회’는 오후 4시 개최된다. 류성규 지휘자가 이끄는 트리니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진성원 테너 , 김순영 소프라노 등 정상급 성악가로 구성된 출연진이 ‘아름다운 나라’, ‘내나라 내겨레’, ‘희망의 나라로’ 등의 곡이 준비된 것으로 알려진다.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에서는 올해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공식 기념사업추진위원회에서 추진하는 전 국가적 차원의 기념행사에 동참해 이번 3.1절 온 국민, 나아가 인천공항을 찾은 세계인들까지 부담없이 참여할 수 있는 행사를 마련했다”며, “축제처럼 즐기듯 참여할 수 있는 공연과 체험행사를 통해 3.1운동의 가치와 정신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3.1운동을 기념해 펼쳐지는 이번 공연에 많은 이들이 참여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