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 15개 모집 시행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의 창업 지원을 위한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

24일 중소벤처기업부는 창업 준비과정에서 비즈니스 역량을 강화하고 사업 아이템을 구체화할 수 있는 실전창업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15개 주관기관을 25일부터 20일간 모집한다고 발표했다.

실전창업교육은 올해 57억원을 투입해 유망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온·오프라인이 결합된 창업실습교육(2개월)과 시제품제작 및 시장검증(3개월) 등의 교육과정으로 구성됐다. 실전창업교육에 참여한 예비창업자에게 단계별 과정을 통해 사업계획서 도출에 필요한 체계적인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은 창업교육 프로그램 운영역량과 교육공간 및 운영인력 등 지원 인프라를 보유한 대학, 공공기관, 민관기관은 신청할 수 있다.

신규로 선정하는 실전창업교육 주관기관은 기능에 따라, 교육전문기관 10개, 비즈니스모델 특화기관 5개 기관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주관기관은 교육프로그램 운영비 및 사업운영경비 등을 지원받는다.

엄기훈 지식서비스창업과장은 “예비창업자의 비즈니스모델 개발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준비된 창업자 양성을 목표로 실전창업교육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실전창업교육을 통해 양질의 창업자를 육성해 창업 저변확대 뿐 아니라 창업 성공률 제고에도 힘쓸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실전창업교육 1기 교육생은 내달 중 모집해 4월부터 5개월간 운영할 계획이다. 2기 교육생은 6월중에 모집해 7월부터 5개월간 운영한다. 사업설명회는 내달 4일 창업진흥원(대전)에서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