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밸류맵’, 부동산 VR ‘밸류윙스’ 서비스 출시 예고 나서

벨류맵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부동산 기술력의 첨단을 확인할 획기적인 서비스 출시 계획이 발표되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21일 ‘밸류맵’이 VR전문 스타트업 에이투젯과 손잡고 상업용 부동산 시장에서 본격적인 VR서비스 제공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밸류맵 서비스를 운영 중인 밸류업시스템즈는 VRMaker를 운영 중인 에이투젯과 지난 2월 21일 ‘밸류윙스 프로젝트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국내 최대 토지건물 정보 플랫폼 밸류맵과 전국적인 VR촬영 네트워크 및 웹기반 VR제작 툴을 가지고 있는 양사의 장점을 살려 부동산 분야 VR서비스를 공동 출시한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밸류맵은 이번 협약을 기반을 상반기 중 토지 및 상업용부동산 전문 VR서비스인 ‘밸류윙스’를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그동안 아파트 및 원룸 등 주거용 부동산 매물시장이나 모델하우스 홍보용 등으로 활용되었던 360이미지, 영상, 드론 항공촬영 등을 밸류맵 전문 분야인 토지, 상업용 부동산, 산업용 부동산 등 부동산 전 분야로 확대해 부동산 VR시장의 집중화 및 규모화를 이뤄내겠다는 방침이다.
특히 그동안 시장 진출에 난점으로 꼽혀 왔던 제작비용을 네트워크 활용과 물량화를 통해 대폭 낮추는 한편 부동산 매물 뿐 아니라 지도기반 공간정보 구축 등 신규 분야로 확대해 국내 프롭테크 분야의 대표 모델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밸류맵과 함께 MOU를 진행한 에이투젯은 카카오개발자 출신들을 중심으로 지난 2016년 11월 창업한 VR전문 스타트업으로 국내 항공촬영 최고 전문가로 일컬어지는 우태하 이사가 공동창업자로 참여한 회사로 알려졌다.
김범진 밸류맵 대표는 “이번 MOU를 맺은 에이투젯은 항공촬영 관련 10년 이상의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가진 인적자원과, VR콘텐츠를 손쉽게 만들어 낼 수 있는 기술력을 동시에 보유한 최고 수준의 VR기업으로, 사업에 대한 열정과 전문성 그리고 비전을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최고의 파트너사”라며, “밸류맵만의 부동산 정보 관련 노하우에 네트워크, 그리고 에이투젯의 VR기술력을 결합해 그동안 볼거리 혹은 보조 정보 역할에 그쳤던 부동산VR시장에 획기적인 사용자 경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