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은평구,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 진행

은평구청 홈페이지 캡처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최근 서울특별시 은평구는 관내에 거주하는 초·대졸 이상 경력단절여성의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를 개설한다고 발표했다.

은평구는 2017년과 2018년에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를 운영하여 수료생 취업률 100%를 달성했으며, 올해에도 관련 강사 수요 증가가 기대됨에 따라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를 개설할 예정이다.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는 서울시 지정 여성인력개발기관인 은평여성인력개발센터와 협력·운영하며, 경력단절여성이 스토리텔링 기법을 활용한 청소년 진로교육 전문 강사 및 교육 콘텐츠 개발자로 취·창업하는 것을 목표로, 취업소양교육, 직업전문교육, 컴퓨터 활용 교육의 커리큘럼과 함께, 취·창업 동아리 활동 지원과 구인·구직 만남의 장 (현장면접) 등 사후 취업지원 내용으로 과정이 이뤄졌다.

본 과정은 단순히 일회성 교육 훈련이 아니라, 전담 취업상담사의 개별 상담과 구직 알선 등 취업지원 서비스를 통해 취업 가능성을 극대화하고, 자신의 일과 삶에 대한 인식과 대안을 확장하여 고용 안정성을 강화할 수 있게 지원하는 내용을 담았다.

한편 아카데미의 신청·접수는 1월 28일부터 2월 20일까지 은평여성인력개발센터에 방문·이메일로 가능하고, 접수자에 한하여 2차 면접을 거쳐 수강생을 선발한다. 자세한 문의는 은평여성인력개발센터로 문의할 수 있다.

서울시 은평구 자유학기제 강사양성 아카데미를 통해 다양한 교육 콘텐츠의 플랫폼이 활성화 될 수 있을지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