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 스미스, 신세계 강남점 본관 단독 매장 오픈 실시

신세계인터네셔널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1일 폴 스미스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본관 6층에 남성 단독 매장을 새롭게 오픈했다고 전했다.

이번 매장은 폴 스미스의 아홉 번째 매장이자 다섯 번째 남성 단독 매장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명품 소비를 즐기는 남성들이 증가함에 따라 서울 핵심 상권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남성 단독 매장을 추가로 오픈하게 됐다고 전했다

특히 매장에서는 폴 스미스의 2019 봄여름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폴 스미스는 이번 시즌 ‘희귀한 보석’을 주제로 완성한 새로운 프린트를 의류부터 슈즈, 액세서리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적용한 것으로 알려진다.

한편, 폴 스미스 신세계 강남점은 전 세계 폴 스미스 매장과 동일한 인테리어 요소들을 적용해 꾸며졌다. 모든 요소들은 디자이너 폴 스미스가 20세기를 대표하는 멕시코 건축가 루이스 바라간의 건축물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