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운정3지구’ 개발 11년만에 분양 스타트!

파주 운정3지구 투시도

[비즈경영] 최정근 기자

파주 운정3지구가 내달부터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간다. 사업추진 11년만이다. 운정3지구에서는 다음달 대우건설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를 시작으로 아파트 분양이 잇따른다.

30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올해 경기 파주 운정신도시 3지구에 공급되는 아파트는 5개 단지, 4648가구다. 업체별로는 ▲대우건설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710가구)’를 비롯해 ▲우미건설(846가구) ▲중흥건설(1262가구) ▲대방건설(820가구) ▲대림산업(1010가구) 등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행하는 운정3지구는 운정신도시의 마지막 개발지구로 715만㎡ 부지에 공동주택(아파트) 3만5706가구가 들어선다. 앞서 공급된 운정 1·2지구(4만4464가구)와 합치면 일산신도시(총7만4735가구)보다 큰 도시로 조성된다.

운정3지구에는 서울까지 20분대에 접근 가능한 GTX A노선 운정역(2023년 예정)이 신설되고, 청룡두천 수변공원과 체육공원(16만㎡)이 어우러진 총연장 4.5km의 대규모 수변생태공원이 조성된다. 또한, 파주출판단지와 연계한 문화체험거리 공간도 조성예정에 있어 향후 파주의 교통·문화·생활의 중심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공급된 운정 1·2지구(4만4천464가구)와 합치면 일산신도시(7만4천735가구)보다 큰 도시로 조성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