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문화산업진흥원 지역SW기업 품질경쟁력 높이는데 주력

대전시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26일 대전시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역 소프트웨어기업을 대상으로 SW품질 향상을 위한 테스팅과 컨설팅, 인증취득 지원으로 지역의 SW품질역량이 강화됐다고 전했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역SW품질역량강화사업을 통해 관내 SW기업에 기술이나 제품에 대한 컨설팅과 품질인증 취득 및 기업에서 보유하기 힘든 고가의 SW테스팅툴을 구축, 무상으로 SW테스트를 지원해주고 있다.

올해는 SW품질관리를 위한 전문가 컨설팅에 모두 14개 기업에 대해 전문 컨설턴트를 통한 SW품질관리 이슈에 대한 해결책을 찾고 최대 200만 원의 컨설팅비용도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찬종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은 “SW품질이 기업의 경쟁력을 좌우하는 핵심요소로 부상 중”이라며, “지역 기업들의 SW품질 제고를 위한 적극적인 지원으로 대전이 SW품질관리를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진흥원은 올해만 8개 기업의 GS인증 취득을 지원했고 1개 기업의 SP인증, 1개 기업의 ISO9001 인증 취득을 지원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