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수소산업 선도도시로써 강소기업 육성 박차

울산상공회의소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지난 21일 울산상공회의소는 울산시와 상공계와의 협력 방안 마련을 위한 ‘송철호 시장 초청 상공인과의 송년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상공인들은 지역 산업계 현안인 고용위기 지역,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지정 기간 재연장, 울산 관내 폐기물매립시설 인프라 확충, 지역 전문건설산업 활성화 등 다양한 부분을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송철호 시장은 “기업의 불편을 덜고 지역경제 활성화하는 것을 우선순위에 두고 시와 상공계가 상시 소통하는 시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 시장은 이와 함께 시립미술관, 태화강 십리대숲, 반구대 암각화 등 새로운 시각에서 접근해 관광상품화하는 등 문화, 관광 육성에도 힘을 쏟아 수소산업 선도도시로써 위상을 확보해 나갈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